2022.08.11 (목)

  • 맑음동두천 22.7℃
  • 흐림강릉 24.6℃
  • 서울 24.0℃
  • 흐림대전 24.7℃
  • 흐림대구 26.2℃
  • 흐림울산 27.8℃
  • 흐림광주 27.2℃
  • 흐림부산 27.3℃
  • 흐림고창 26.3℃
  • 구름많음제주 28.9℃
  • 구름많음강화 22.1℃
  • 흐림보은 23.6℃
  • 구름많음금산 24.0℃
  • 흐림강진군 26.9℃
  • 흐림경주시 26.2℃
  • 흐림거제 26.6℃
기상청 제공

분당 차병원 연구중심병원 신규 과제 선정 ‘MEC(Mother·Embryo·Child) 의료난제 극복을 위한 플랫폼 구축’

- 난임•임신•소아 관련 신체 및 정신건강을 포함한 의료 난제 극복을 위한 비즈니스 플랫폼 구축
- 분당 차병원 주축으로 차미래의학연구원•차의과학대학교 등과 함께 산•학•연•병 연구팀 구성

 

[타임즈 - 김시창 기자] 차 의과학대학교 분당 차병원(원장 김재화)은 ‘MEC(Mother·Embryo·Child)분야의 의료 난제 극복을 위한 비즈니스 플랫폼 구축’으로 보건복지부 연구중심병원 육성 R&D 신규 과제에 선정됐다. 분당 차병원은 서울성모병원과 컨소시엄을 구성해, 난임•임신•소아 관련 신체적 정신적으로 발생할 수 있는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개인맞춤형 의료 솔루션의 실용화를 목표로 한다.

 

분당 차병원 산부인과 류현미 교수(스마트MEC케어R&D센터장)와 난임센터 김지향 교수, 소아청소년과 정수진 교수, 재활의학과 김민영 교수 등 차병원의 의료진과 차의과학대학교 정보의학교실 한현욱 교수, 서울성모병원은 정신건강의학과 김태진 교수 등이 이번 연구에 참여한다.

 

난임과 임신부 전 주기 관리와 치료에 세계 최고의 기술을 보유하고 있는 차병원의 노하우를 차 미래의학연구원의 풍부한 연구 인프라를 접목해 산•학•연•병 시스템을 구성하고 △가임기 여성 △난임 여성 △임산부 △배아 △태아 △신생아 △소아로 이어지는 모자 연계의 개방형 통합 플랫폼을 구축해 임상 데이터를 표준화할 계획이다.

 

향후 8년 6개월 동안 총 307억의 사업비를 지원받아 ▲미래혁신기술 기반의 임신ㆍ출산 미충족 의료해결 플랫폼 구축(고위험임신 조기예측검사 등) ▲난임 환자 맞춤형 정밀의료 구현을 위한 디지털 의료기기 개발 및 사업화(AI 기반 난자-정자-배아 선별 기술 고도화 등) ▲소아 의료난제 극복을 위한 디지털 의료기술개발 플랫폼 구축(신생아 뇌실내 출혈, 동맥관개존증 진단을 위한 뇌초음파/심장초음파 인공지능 학습 DB 구축 등) ▲MEC분야 정신건강 특화 DB 구축 과 모바일 플랫폼 개발을 단계별로 실현해 갈 예정이다.

 

이번 과제의 책임을 맡은 류현미 교수는 “현재 고령임신 비율은 전체 임신부의 33.8%로 10년 전에 비해 2배 이상으로 고위험 임신 여성의 만성 대사성질환 발병과 아이의 난치성 장애로 이어지고 있어 중대한 국가적 당면과제로 부각되고 있다”며 “MEC분야 의료난제에 대한 심층 연구는 저출산 문제의 선제적 대응과 해결은 물론 사회경제적 비용 절감을 위해 반드시 필요한 상황”이라고 말했다. 또 “이번 사업으로 난임으로 고통받는 여성부터 임산부, 신생아, 소아까지 다양한 연구 자료와 첨단 의료기술과의 접목으로 개인맞춤의료 솔루션을 제시할 수 있는 신의료 생태계의 길을 열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감을 나타냈다.

 

분당 차병원 이일섭 연구부원장은 “이번 연구는 난임과 산부인과 분야에서 세계적인 역량을 보유한 차병원이 난임여성에서 임산부, 배아에서 소아까지 이어지는 모자연계형 연구를 국내 최초로 시도해, 미래 국민 건강에 이바지할 수 있다는 점에서 큰 의의가 있다”고 말했다.

 

한편 분당 차병원은 차병원·바이오 그룹이 보유한 산·학·연·병(産·學·硏·病) 시스템을 기반으로 희귀·난치·중증 치료제 연구의 국내 대표기관으로 자리 매김했다. 보건복지부가 선정한 연구중심병원에 지정된 이후, 첫번째 육성 사업으로 세포치료제 개발 사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이번에 두 번째 육성 R&D 사업에 선정됐다.

프로필 사진
김시창 기자

타임즈 대표 김시창

PHOTO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