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05 (금)

  • 구름조금동두천 25.6℃
  • 맑음강릉 29.2℃
  • 맑음서울 27.2℃
  • 구름조금대전 26.6℃
  • 맑음대구 29.3℃
  • 맑음울산 27.9℃
  • 맑음광주 27.1℃
  • 구름조금부산 27.7℃
  • 맑음고창 26.3℃
  • 맑음제주 28.9℃
  • 맑음강화 25.6℃
  • 구름조금보은 24.3℃
  • 구름조금금산 25.2℃
  • 맑음강진군 26.0℃
  • 맑음경주시 26.4℃
  • 구름조금거제 27.3℃
기상청 제공

조현병 환자의 새로운 신경줄기세포 특성 규명

의정부을지대병원 정신건강의학과 이준희 교수 공동연구팀
최신 줄기세포 기술 활용해 조현병의 병태생리 분석

 

[타임즈 - 김시창 기자] 조현병 환자는 일반인에 비해 신경줄기세포의 이동 능력이 결핍돼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의정부을지대학교병원 정신건강의학과 이준희 교수, 서울대학교 의과대학 권준수 교수, 서울대학교 치과대학 장미숙 교수 공동연구팀은 최신 줄기세포 기술을 활용해 조현병 환자의 신경줄기세포 특성을 연구, 보고했다. 관련 연구는 이번이 처음이다.

 

연구팀은 2013년부터 2020년까지 △조현병 환자 3명 △조현병 진단을 받은 가족(친척)이 여러 명(2명 이상) 있는 유전적 고위험군 3명 △일반인 3명 등 9명의 유전정보를 각각 담은 신경줄기세포를 만들어 그 특성을 비교 분석했다.

 

이 과정에서 연구팀은 유전자 조작 없이 복부지방에서 추출한 성체줄기세포를 이용해 신경줄기세포를 만들어 내는 최신 줄기세포 기술을 활용해 신경줄기세포의 이동 속도를 6시간 간격으로 총 48시간 동안 각각 측정했다.

 

그 결과 이동률이 50%에 도달하기까지 조현병 환자의 신경줄기세포 평균속도는 18시간으로 일반인의 6시간과 3배 차이를 보였다. 이동률 100% 지점까지의 평균속도역시 △조현병 환자는 48시간이 소요돼 △일반인 30시간 △유전적 고위험군 36시간과 차이를 보였다.

프로필 사진
김시창 기자

타임즈 대표 김시창

PHOTO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