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7 (수)

  • 맑음동두천 21.2℃
  • 구름조금강릉 24.6℃
  • 맑음서울 23.0℃
  • 구름많음대전 24.6℃
  • 구름조금대구 24.0℃
  • 울산 22.8℃
  • 흐림광주 24.9℃
  • 부산 22.5℃
  • 흐림고창 24.2℃
  • 흐림제주 27.9℃
  • 맑음강화 21.8℃
  • 구름많음보은 23.4℃
  • 구름조금금산 22.7℃
  • 흐림강진군 25.1℃
  • 흐림경주시 23.5℃
  • 흐림거제 23.1℃
기상청 제공

하남시의회, 인사권 독립 후 첫 승진 인사 단행

1일 의정팀 김정훈 주무관 6급 및 손예린·전해성 주무관 7급 승진 발령

 

 

 

타임즈 김시창 기자 | 하남시의회(의장 강성삼)는 1일 지방의회 인사권 독립 이후 첫 승진 인사를 단행했다.

 

하남시의회는 이날 오후 2시 인사위원회를 열어 첫 승진인사를 의결하고 승진 임용장 수여식을 개최했다.

 

1호 승진 인사의 주인공은 의정팀 김정훈 주무관이 6급 지방행정주사로, 의정팀 손예린, 전해성 주무관이 7급 지방행정주사보로 각각 승진하게 됐다.

 

의회 신관 3층 상임위원실에서 열린 승진 임용장 수여식에 강성삼 의장, 박진희 부의장을 비롯한 하남시의회 의원과 직원들이 함께 참석해 승진자들을 축하했다.

 

이번 인사는 ‘2022년도 하남시의회 인사운영 기본계획’에 따라 업무실적과 경력, 추진능력 등을 고려해 공정하게 이뤄졌다.

특히 이번 승진 인사는 32년 만에 전면 개정된 지방자치법이 올해 1월 13일부터 시행되면서 의회사무과 직원들에 대한 승진, 전보, 전입, 전출, 복무 등 전반적인 인사권을 의장이 행사할 수 있게 된 후 처음으로 독자적인 인사위원회를 구성해 승진 인사를 단행했다는 데 의미가 크다.

 

강성삼 의장은 “지방자치단체장이 보유하던 지방의회 소속 사무직원의 인사권을 지방의회 의장에게 부여한 것은 전면 시행된 개정 지방자치법의 핵심 중 하나로, 하남시의회가 독립적인 인사권을 행사한 오늘 첫 승진인사는 매우 뜻깊은 날”이라며 “의회의 강화된 위상만큼 앞으로 직원들의 역량을 강화하고 공정하고 합리적인 인사를 통해 일하는 하남시의회를 만들어가겠다”고 밝혔다.

PHOTO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