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9 (수)

  • 흐림동두천 24.7℃
  • 흐림강릉 31.5℃
  • 서울 25.7℃
  • 흐림대전 28.4℃
  • 흐림대구 28.5℃
  • 구름많음울산 26.0℃
  • 흐림광주 26.3℃
  • 구름많음부산 24.1℃
  • 흐림고창 27.5℃
  • 구름많음제주 29.7℃
  • 흐림강화 25.6℃
  • 흐림보은 27.4℃
  • 흐림금산 27.3℃
  • 흐림강진군 25.7℃
  • 구름많음경주시 26.1℃
  • 구름많음거제 25.0℃
기상청 제공

청소년/공연

용인시청소년수련관, 2022년 보훈테마활동 공모사업 청소년이 기록하는 우리 마을 독립정신 “아카이브Y(용인)

 

 

 

타임즈 김시창 기자 | 재단법인용인시청소년미래재단 용인시청소년수련관에서는 지난 18일과 19일 양일에 걸쳐 용인의 독립유공자 후손과 청소년들이 뜻깊은 만남의 시간을 가졌다.

 

이번 만남은 경기동부보훈지청에서 주관하는 2022년 보훈테마 청소년활동 공모사업에 선정된 “청소년이 기록하는 우리 마을 독립정신 [아카이브Y]”활동으로 오희옥지사님의 자녀 김흥태님, 이덕균 지사님의 손자 이석순님, 성낙중 지사님의 손자 성기홍님, 류근 지사님의 증손 류기철님, 안종각 지사님의 손자 안병화님, 김혁 지사님의 손자 김진모님, 정철수 지사님의 자녀 정래정님과 함께 과거와 현재, 미래를 아우르는 용인의 독립역사에 대한 인터뷰를 진행했다.

 

인터뷰를 직접 진행한 청소년들은 ‘독립유공자 후손 분들에게 직접 용인의 독립역사에 대해 들으니 마치 내가 그 자리에 있는 것처럼 생생하게 느껴졌다’, ‘지난날을 회상하시며 눈물을 흘리는 모습을 보니 마음이 울컥했고 그분들의 희생에 대해 감사하는 마음이 들었다’, ‘오희옥 지사님이 독립운동을 하신 나이가 나랑 같다는 것에 놀랐고 지금 내가 하고 있는 인터뷰 활동이 그 당시 독립운동을 하고 있는 것처럼 느껴졌다’고 전했다.

 

인터뷰에 참가한 독립유공자 후손은 ‘청소년들의 역사에 대한 진지한 태도가 대견스러웠다’, 잃어버린 역사를 청소년들이 배우고 알리는 노력이 고마웠다‘ , 청소년들의 살아있는 눈빛을 보니 우리나라의 미래가 매우 밝다’고 입을 모았다.

 

용인시청소년수련관 관계자는‘청소년들이 사진과 영상으로 기록한 용인의 독립역사는 추후 전시회를 통해 시민과 공유할 예정이다’라고 전했다.

 

청소년이 기록하는 우리 마을 독립정신 [아카이브Y]는 기록하다의‘아카이브’, 용인의 영문 이니셜 ‘Y’를 따서 용인의 독립역사를 기록하고 기억하자는 뜻의 청소년 보훈 프로그램이다.

PHOTO


배너